홈 아이콘
라이프+

50+매거진
50이후의 삶을 위한 아름답고 맛깔스러운 이야기를 모았습니다.

/upload/im/2018/11/f66ebb9d-1b64-4fd6-8a8d-f18e5b51965b.png

[오마이 달리기 8] 겨울이라 우울하다고요?

뭐든지 자신에게 맞는 한 가지 운동을 규칙적으로 한다면 노인 우울증에서 벗어날 수 있다.

2018-11-14

/upload/im/2018/09/65e3c4cc-73bd-4843-b62f-d661712d7f9a.jpg

[오마이 달리기 6] 달리기, 걷기로 다이어트...잘 안 되는 이유는?

운동은 하루 30분, 일주일에 4번이라는 원칙을 꾸준히 지키는데서 시작해야 한다!

2018-09-28

/upload/im/2018/09/5df09e2f-71e0-4f9d-a9ca-fb290964000a.jpg

슬기로운 부모 돌봄

간병을 하는 분이 자기 돌봄을 할 때, 돌보는 분에게도 유익할 뿐 만 아니라 환자에게도 유익하며 간병의 질과 가족의 삶의 질도 향상됨을 알 수 있었다.

2018-09-18

/upload/im/2018/09/207d4149-2ba7-49d4-b178-52df27fe5563.jpg

치매 친구와 더불어 살아가기

치매를 무조건 두렵다고 회피할 게 아니라 평생 함께 가야 할 친구로 여겨 이해하고 존중한다면 한결 여유 있는 삶을 누릴 수 있을 것이다.

2018-09-18

/upload/im/2018/08/28f87551-995e-4cb6-8625-acb54211ea7b.png

[오마이 달리기 5] 70대 ‘새벽 A텐트’ 비결은 무엇?

“자네들은 아침마다 어떤 텐트를 치나” 70대 초반인 선배님이 달리기를 같이 하는 일행들에게 말을 꺼냈다. 나는 속으로 ‘갑자기 왜 텐트 얘기를 꺼내시지?’라고 생각했다. 일요일 새벽 달리기 정모(정기모임)가 막 시작된 시간이었다. 그날은 한강 달리기코스를 따라 좀 멀리까지 뛰기로 한 날이었다. 스무 명 정도의 일행이 두 줄로 맞춰서 천천히 달리기를 막 시작한 참이었다.

2018-08-24

/upload/im/2018/08/0209e082-32b4-4515-b3b2-96e7d25b0cef.jpg

“퇴행성관절염, 줄기세포재생술이 주목받고 있어요"

퇴행성관절염은 50대가 되면서 서서히 생기는 병이다. 젊을 때는 무릎에 손상이 생겨도 회복이 빨리 되는데, 50대 이상이 되면 회복도 더디고 오히려 악화되는 경우도 있다. 특히 O자형 다리는 퇴행성관절염에 잘 걸린다. 보통 관절염이 악화되면 인공관절수술을 하는데, 최근엔 줄기세포를 통한 비절개재생술도 국내에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무릎수술 전문가로 알려진 본서부병원(서울 은평구 소재) 권혁남 원장을 만나 줄기세포재생술에 대해 알아봤다.

2018-08-23

/upload/im/2018/08/083f0f0f-833d-4ef9-bc24-9f981ec2b5a1.jpg

겨우내 응축된 생명의 물, 고로쇠 약수

매년 2~3월은 고로쇠 약수를 채취하기에 좋은 시기다. 고로쇠나무뿐 아니라 자작나무, 다래나무, 대나무 등 다양한 나무의 수액을 사람들은 마신다. 우리나라뿐 아니라 유럽, 중국, 소련, 일본, 캐나다 등에서도 나무 수액을 채취한다. 여기에도 좋고 저기에도 좋다는 소문이 있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고로쇠나무 수액은 어떤 약효를 지니고 있는 걸까?

2018-08-23

/upload/im/2018/08/98a20a00-32c3-4f13-b359-e885644c9c79.png

시니어에게 가장 치명적인 암, ‘폐암’

65세 이상에서 가장 많이 발생하는 암은 폐암으로 나타났다. 폐암과 위암, 대장암 순서였는데, 폐암은 10만 명당 발생자 수가 2위인 위암에 비해 11%가 높은 253.7명을 기록했다. 여러 가지 암종이 우리를 괴롭히고 있지만, 시니어에게 가장 무서운 암으로 전문의들이 ‘폐암’을 지목하는 것도 이 때문이다. 폐암이 고령층에게 골칫거리인 이유는 뭘까.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호흡기내과 김주상(金周祥·46) 교수를 통해 들어봤다.

2018-08-23

/upload/im/2018/08/05f1cd7e-6402-4390-a4e3-088ab8c260e8.jpg

2018년 달라진 제도로 건강 지켜볼까?

지난해 문재인 정부가 들어서면서 보건의료와 복지 분야의 가장 큰 정책 변화는 국가의 책임성 강화다. ‘내 삶을 책임지는 국가’를 국정 목표로 다양한 제도가 개선되고 있는데, 2018년은 이러한 시도가 도입되는 주요한 기준점이다. 이 중 건강보험의 보장성 강화나 치매국가책임제와 같은 정책 기조는 시니어에게환영받을 만하다. 시니어의 건강을 위해 어떤 변화가 이뤄지고 있고, 무엇을 기대할 수 있는지 알아봤다.

2018-08-23

/upload/im/2018/08/93de92b6-ebc7-44e8-9586-272dca3ce061.jpg

건강에도 좋고 맛도 좋고

신선한 채소와 당면을 활용한 ‘매콤새콤 채소 비빔당면’과 초간단 건강 샐러드 ‘마 들깨소스 샐러드’

2018-08-13

/upload/im/2018/08/0d60fef5-6339-44cf-905b-769d90cbe863.jpg

몸과 마음을 보듬는 음식, 죽

나이가 들면 소화기능이 떨어진다. 병을 오래 앓아도 그렇다. 소화가 안 되니 기운도 같이 떨어진다. 그래서 병원 앞에는 죽집이 많다. 어렸을 때 배탈이 나거나 감기에 걸리거나 입맛이 없을 때 어머니가 죽을 해주시곤 했다. 죽은 분해가 된 밥이다. 그래서 식도를 거쳐 위로 들어가도 위가 별로 할 일이 없다. 금방 십이지장으로 내려간다. 죽을 먹으면 소화도 잘되고 체하지도 않는다. 음식이 잘 내려가지 않을 때는 보리죽이 도움이 된다. 죽은 따뜻하게 먹어야 한다. 그리고 죽을 먹으면 금방 허기가 진다. 그만큼 소화가 잘된다는 말이다.

2018-08-13

/upload/im/2018/08/fcf513ac-9fb6-4347-805b-62905b7f3448.png

조언과 위로가 화 부르는 우울증

우리나라는 OECD 국가 중 자살률 1위라는 오명에서 수년째 벗어나지 못하고 있지만, 항우울제 소비량은 꼴찌 수준일 만큼 우울증 치료에 인색하다. 2015년에 28개국 중 27위였다. 이런 상황을 가볍게 볼 일이 아니다. 우울증을 방치하면 중병만큼이나 무섭다. 한양대학교병원 정신의학과 노성원(盧聖元·46) 교수를 통해 우울증으로부터 건강한 삶을 지키는 방법을 알아보았다.

2018-08-03

/upload/im/2018/08/819ca7f0-4f56-4b17-89b3-eb1e23ebd034.jpg

“치매 잡자” 日에서 부는 로즈마린산 열풍

2월 26일 일본에서는 재미있는 행사가 하나 열렸다. ‘제1회 로즈마리산 연구회’가 그것. 오카야마대학교, 오사카대학교 등 일본의 여러 대학 학자들이 모인 이 행사의 목적은 단 하나, 로즈마린산의 효과를 알리자는 것이었다. 이들이 로즈마린산에 집중하는 이유는 이 물질의 치매 예방효과 때문이다. 그만큼 치매는 일본의 사회적 문제다. 일본 후생노동성은 단카이 세대가 75세 이상의 후기 고령자가 되는 2025년에는 ‘치매 사회’에 돌입하게 되며, 이때 치매 환자는 최대 730만 명이 될 것이라고 예상하고 있다.

2018-08-03

/upload/im/2018/08/5dfe8f53-f00d-4ed9-a2cb-08371b67443b.jpg

‘브라보 체조’와 함께 백세 인생 내 손으로

5분으로 인생을 바꿔보세요. ‘브라보 마이 라이프’가 시니어건강을 위한 새로운 캠페인을 소개합니다. 본지는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과 공동으로 5070 시니어 세대를 위한 건강 체조, ‘브라보 체조’를 제작했습니다. 이 체조는 재활의학과 의료진의 참여로 시니어의 체력과 관절 등 몸 상태를 고려해 고안된 것이 특징입니다. 또 버클리 음대 출신의 작곡가 지담의 참여로, 듣기만 해도 심신이 힐링되는 음악과 함께합니다.

2018-08-03

/upload/im/2018/08/762e7cd2-ff00-4ebf-823c-458a06803232.jpg

서울 시민과 함께 누리는 슬기로운 건강생활

서울시는 산하에 건강분야를 전담하는 '시민건강국'을 두고 시민에게 필요한 정책을 개발하고 실행한다. 2018년 현재 '새로운 100세 건강시대, 모든 시민이 차별없이 누리는 건강서울'이라는 모토로 건강형평성 제고, 의료비부담 경감 등의 정책을 추진 중이다. 시민들의 의료비 부담은 줄이고 경제적인 능력에 관계없이 질 좋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의지를 읽을 수 있다.

2018-08-03

/upload/im/2018/08/143b75bd-a98a-48f2-bb4f-6789a537b4a5.jpg

알아두면 쓸모 있는 걷기 꿀 Tip

걷기가 일상의 행위를 넘어 여행이 되려면 나름의 계획성과 준비가 필요하다. 유유자적 도보 여행가를 꿈꾸며 위대한 첫걸음을 내딛기 전 알아두면 쏠쏠한 걷기 정보를 담아봤다.

2018-08-02

< 1 2 3 4 5 6 7 8 9 10